본문바로가기

언어 선택

닫기

현대오일뱅크, 서울시 ‘안심이 앱’ 활성화 캠페인 시행

등록일 2019-04-10

조회수 86

현대오일뱅크(대표: 강달호)가 다음달 31일까지 서울시 ‘안심이 APP’ 신규 가입 고객 3만 명을 대상으로 3,000원 모바일 주유쿠폰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펼친다. 모바일 쿠폰은 ‘안심이 APP’에 가입 후 캠페인 참여에 동의하면 7일 이내 휴대폰 문자로 발송된다.
 
안심이 APP’은 서울 전역에 설치된 4만대의 CCTV를 관리하는 관제센터와 스마트폰 앱을 연계해 시민들이 늦은 밤 안심하고 귀가할 수 있게 도와주는 어플리케이션이다. 2017년 은평구, 서대문구, 성동구, 동작구 등 4개 자치구에서 시범 운행한 후, 지난해 10월부터 서울시 전역으로 확대 시행되고 있다.
 
귀갓실에 비상상황이 발생할 경우, 112에 신고하지 않아도 전원버튼, 화면터치, 휴대폰 흔들기 만으로 관제센터에 SOS호출이 가능하다. 관제 요원이 실제 위급한 상황이라고 판단하면 경찰이 바로 출동하게끔 되어 있다.
 
지난 1월, 현대오일뱅크는 서울시에 소재한 5개 주유소에 서울시 ‘여성안심택배’를 설치한 바 있다. 여성안심택배는 택배기사를 가장한 강도사건 등 여성을 타깃으로 한 범죄 예방을 위해 집주변에 설치된 무인택배보관함을 통해 원하는 시간에 택배를 받을 수 있도록 서울시가 2013년 7월 전국 최초 도입한 서비스다.

top